‘꿈틀문화여행 WONDER FRAME’, 11월 11~12일 서울 상암광장서 개최

김장현 sisaq@naver.com
2021-11-08
조회수 1812

태국·몽골을 서울에서 실감나게 즐긴다
온(on)세상을 잇는 꿈틀, 온(all)세상을 만나는 문화 여행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원장 정길화, 이하 진흥원)은 11월 11일(목)부터 12일(금)까지 서울 마포구 상암문화광장에서 태국과 몽골의 문화를 담은 제1회 ‘꿈틀문화여행 WONDER FRAME’ 행사를 개최한다.

◇‘텔레포트 로드’, ‘원더 큐브’ 등 실감 콘텐츠로 해외여행 경험 선사

행사의 큰 틀은 ‘실감 콘텐츠를 활용한 해외여행’이다. 관람객은 ‘AR 원더 게이트’에서 출발해 비행기를 타고 실제 두 나라로 여행하는 듯한 경험을 선사하는 ‘텔레포트 로드’를 지나게 된다. 또 초고화질 LED 영상이 5면에서 나오는 ‘원더 큐브’에 들어가 두 나라의 매혹적인 관광지 속에 빠져드는 실감 체험을 할 수 있으며, 기념품 여권에 본인의 얼굴을 캐리커처로 간직할 수 있는 ‘이민국 부스’도 마련돼 있다.

두 나라로 입국한 후에는 대표 조형물 및 전시를 통해 오감 만족 문화 체험을 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 △태국 전통 사원과 몽골 전통 가옥인 게르가 구현된 내부 전시 △태국과 몽골의 전통 놀이인 ‘아이끌라(태국 구슬치기)’, ‘샤가이(몽골 민속놀이)’ 체험 △두 나라 현지인이 직접 소개하는 패션·뷰티 체험이 진행된다.

◇방송인 홍석천 초청 태국 쿠킹쇼, 한-몽 친선 e-스포츠 경기도 열어

아울러 무대 공간에서는 현장 관람객과 소통하는 라이브 방송 쇼가 펼쳐진다.

11일(목)에는 △몽골 프로 게임단 RENEWAL 4인이 한국인 지원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배틀그라운드 경기를 치르고, 게임 유튜버 재민TV와 석티비가 이를 생중계한다. 12일(금)에는 △방송인 홍석천, 현영이 소개하는 태국 음식 쿠킹쇼가 진행된다. 또 태국 출신 방송인 하이프래,몽골 인플루언서 몽골엔이수가 출연해 한국 생활 경험담 및 태국·몽골의 최신 트렌드를 소개한다.

이 밖에도 ‘꿈틀문화여행 문화 콘텐츠 공모전’ 영상 및 사진 작품 수상작이 스크린을 통해 현장에서 공개되며, 라이브 방송 쇼는 꿈틀문화여행 및 진흥원 유튜브 공식 계정에서도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진흥원 정길화 원장은 “행사 명칭인 꿈틀(Wonder Frame)은 움직이며 변화하는 문화의 현장을 묘사하는 의태어로 들릴 수 있는데, 꿈의 틀, 즉 한류와 해외문화를 바라보는 새로운 기틀이자 세계를 만나는 놀라운 창을 의미한다”며 “생생한 교류의 현장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에게 해외 문화 체험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꿈틀문화여행은 안전을 위해 백신 접종 완료자 대상으로 현장 등록을 운영하며, 모든 관람객은 무료로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축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이벤트 참여 방법은 행사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은 문화체육관광부의 국제문화교류진흥사업 전담 기관이다. ‘문화로 한국과 세계를 잇는 네트워크 허브’를 비전 아래 쌍방향 문화 교류 사업, 국내외 문화 교류 네트워크 조성, 문화 교류 조사 연구 및 전문 인력 양성 등 다양한 국제 문화 교류 진흥 정책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