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킹:넷 예술로 일하자!> 프로그램 참여자 모집

김장현 sisaq@naver.com
2022-10-20
조회수 1383

마포문화재단, 오는 29일까지 예술인 역량강화를 위한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 참여자 모집

10.29~30일 양일간 서울생활문화센터 서교에서 진행, 마포구 기반 예술가 또는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

레코딩, 브랜드마케팅, 블록체인 등 7개 실무 워크숍 운영 및 참여자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

마포구와 마포문화재단은 10월 29~30일 양일 간 서울생활문화센터 서교에서 <2022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를 개최한다.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는 마포구, 마포문화재단, 지역 예술인이 함께하는 민∙관 거버넌스 사업인 ‘2022 마포구 예술활동 거점지역 활성화 사업 <문화로드맵>’의 예술지원 분과가 주최하는 예술가를 위한 역량강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총 7개 세부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프로그램 별 각 30명의 참여자를 오는 29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올해로 3년 차를 맞이한 <2022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는 변화하는 예술시장에서 예술을 업(業)으로 삼고 살아가는 창작자들의 노동 가치를 탐색하고, 현장에서 체득한 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한편, 예술 창작가들의 네트워킹도 진행하는 심화 워크숍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지난 두 번의(2020~2021) 프로그램에서는 현장에서의 콘텐츠 생산 방식과 코로나 시대 예술 매체의 방향 등 경계가 무너져 가는 현장 예술에 있어 자신의 일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올해는 전면 대면방식의 실무 워크숍으로 참여 예술가들이 예술창작 현장에서 바로 적용 가능한 프로그램으로 기획하였다.

 

[사진] 상단 왼쪽부터 1일차 - 브랜드마케팅 김미래, 레코딩 이승환, 사례공유 이화영, 사운드디자인 서민우

하단 왼쪽부터 2일차 - 커뮤니케이션 현승인, 레코딩 김민규, 블록체인 송지원

1일 차인 10월 29일(토)에는 ①영혼을 잃지 않는 브랜드 되기(김미래 쪽프레스 대표), ②홈레코딩을 통한 양질의 가이드 만들기(숲레코드 대표), ③어쩌다보니 기획자(이화영 주시회사 생산소 대표), ④공간에서 청각 매체의 인터페이스(서민우 음향 디자이너)를 주제로 각 분야 현장 전문가의 이야기를 들어본다.

2일차인 10월 30일(일)에도 4개 강의가 이어진다. ⑤나의 작업을 보다 입체적으로 아카이브하는 방법(현승인 아키비스트), ⑥음반을 만들기 전 단계(Pre-produntion)에서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김민규 일렉트릭 뮤즈 대표), ⑦처음 만난 NFT, 돌다리 두드리기(송지원 My Smart Crypto 운영자) 주제를 다룬다.

마포문화재단 송제용 대표이사는 “올해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는 전면 대면 워크숍으로 운영하여 다시 한자리에서 예술가분들을 직접 만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며, “이번 워크숍이 코로나19로 움츠러들었던 마포구 기반 예술가 분들의 창작활동 활성화에 실효성 있는 기폭제가 되기를 바란다.” 고 전했다.

이번 <2022 워킹:넷 예술로 일하자!>는 마포구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현장 예술인 및 예술 활동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신청을 통해 참여 가능하며, 오는 10월 29일까지 선착순으로 마감한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은 마포문화재단 홈페이지(www.mfac.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의: 마포문화재단 지역문화팀 02-3274-8650)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