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의원 불자회 화엄회, 우봉 스님 지도법사 추대

김장현 sisaq@naver.com
2021-03-09
조회수 2313

3월 5일 첫 정기법회 봉행에서 조계종 우봉 스님 적극 지원 약속

서울특별시의회 불자회(회장: 최기찬 의원)가 3월 5일 서울특별시의회 의원회관에서 첫 정기법회를 봉행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서울시의회 불자의원 22명으로 구성된 불자회 모임인 화엄회는 이날 정기법회에서 조계종 중앙총회 사무처장 우봉 스님(서울 호압사 주지)을 지도법사로 추대하고, 추대패를 전달하는 자리에서 “부처님 법을 배우고 실천하는 불자가 되겠다”고 발원했다.

지도법사로 추대된 우봉 스님은 “시의원이 할 일은 시민 한 명, 한 명을 행복하게 만들어주기 위해 뛰는 것”이라며 “서로 도와주고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뒤이어 최기찬 화엄회장은 “화엄회가 앞으로 면면이 이어져 서울시민의 행복을 만들어가는 데 큰 축이 되길 발원한다”고 말하면서 “화엄회 의원 모두가 부처님 가르침 속에서 피안의 세계까지 나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화엄회는 분기별로 연 4회 정기법회와 연 2회 템플스테이를 갖기로 하는 한편, 사찰과 문화재 보수 등 불교전통문화 발전과 계승을 위해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