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유희 시의원, “용산구 관내 학교에 시설환경개선예산 24억 9천 4백만원 확정”

김장현 sisaq@naver.com
2023-04-21
조회수 1746

최 의원, “통행로 안전시설, 방진 시설 개선 등으로 더 안전하고 쾌적한 학습환경 조성될 것”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최유희 의원(국민의힘, 용산2)은 20일 용산구 관내 학교의 교육환경 및 시설개선을 위한 2023년도 제1차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 24억 9천 4백만원이 최종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추경 예산은 전기안전시설 개선, 누수위험시설 개선, 수상안전교육시설 개선 등 노후화된 학교 시설을 정비하고 학교 내 구성원들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시설 개선 사업을 주요 내용으로 하며, 이 외에 특별교실 및 과학실 환경개선을 위한 공사 및 전자칠판 설치 예산도 포함돼있다.

최유희 의원은 “교육부 특별교부금 4억 1천 1백만원과 이번 추경을 통한 시설환경개선 예산은 안전한 교육환경조성을 위해 꼭 필요한 예산이었다”라며, 용산구 국회의원이신 권영세 장관님을 도와 앞으로도 학교 현장의 의견에 귀 기울여 학생들이 더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