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희 서울시의원, 마을민원을 숙의민주주의로 풀어가다!

김장현 sisaq@naver.com
2021-06-24
조회수 1328

지역 정치인․공무원․마을 주민과 숙의의 시간을 가져 …

앞으로도 마을 민원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설 것 …

서울특별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유정희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관악4)이 교통편의를 개선해달라는 관악 뜨란채 아파트 주민들의 요청을 해결하고자 정태호 국회의원, 조익화 구의원, 송기완 한남운수노조위원장을 비롯하여 관악구청 담당 공무원과 아파트 지역 대표자분과 함께 숙의의 시간을 가졌다.

뜨란채 아파트를 경유하는 버스를 관악역까지 연장하는 일은 뜨란채 아파트 주민들이 오래전부터 지속적으로 제기해온 문제로, 이를 해결하기 위해 유정희 시의원은 서울시와 관악구청, 아파트 주민들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해왔다.

지금까지 여러 차례 논의과정에서 다양한 방안을 강구했으나 버스정거장의 안전한 확보, 교통사고 우려성, 버스 운전 노동자의 복지 문제 등을 고려했을 때, 현재 가장 유력한 방안은 기존의 5517번 버스 노선에 버스정류장 3개를 추가하여 기존 노선을 연장하는 것이다.

하지만, 5517번 버스 노선 연장 역시 버스 배차 간격 증가에 따른 기존 승객들의 불편함 증가 및 운전 시간 연장에 따른 버스 운전 노동자의 피로도 증가 등이 가장 큰 문제인 것으로 나타났고 이 역시 버스회사와 서울시, 버스운전자 노조와 긴밀한 협의가 필요한 부분이다.

이에 따라 뜨란채 아파트 입주자 대표자는 한 달의 시범 운행 후 운행과정에서 나타나는 불편함에 대해 다시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 것을 제안했고 유정희 시의원은 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논의의 장을 마련하기로 약속했다.

유정희 서울시의원은 “버스노선 연장문제를 슬기롭게 풀기 위해 많은 시간이 필요했다” 며 “여러 차례 현장답사를 거치며 지역주민, 담당 공무원분들과 함께 현장의 이야기를 들으며 숙의를 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고 조만간 그 노력의 결실이 맺어지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