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의회, 9대 첫 의원 연구단체 출범

김장현 sisaq@naver.com
2022-12-09
조회수 2477

지방공기업 등 재정건전성 연구회, 마포형 K-Culture 연구회,

조례연구회 OSG(Ordinance Study Group) 총 3개 연구단체 출범해

서울특별시 마포구의회(의장 김영미)는 의원 연구단체인 『지방공기업 등 재정건전성 연구회』, 『마포형 K-Culture 연구회』, 『조례연구회 OSG(Ordinance Study Group)』 총 3개 연구단체를 결성했다고 밝혔다. 이들 3개 연구단체는 지난 5일 결성해 2023년 12월 31일까지 활동할 계획이다.

『지방공기업 등 재정건전성 연구회』는 마포구 지방공기업 및 출자·출연기관의 재정자립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구성되었다. 회장인 강동오 의원(국민의힘, 용강동․신수동)을 포함해 고병준 의원(더불어민주당, 공덕동), 권영숙 의원(더불어민주당, 용강동․신수동), 김승수 의원(국민의힘, 아현동․아현동), 남해석 의원(더불어민주당, 대흥동․염리동), 안미자 의원(국민의힘, 서교동․망원1동), 오옥자 의원(국민의힘, 대흥동․염리동), 이상원 의원(국민의힘, 공덕동), 차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교동․망원1동), 홍지광 의원(국민의힘, 망원2동․연남동․성산1동) 총 10명으로 구성됐다.

『마포형 K-Culture 연구회』는 음악, 웹툰, 게임, 영화 등 각 분야별 현안을 점검하고 대안 분석을 통해 마포형 K-culture 발굴 및 육성하고자 구성되었다. 회장에는 최은하 의원(더불어민주당, 성산2동․상암동)을, 회원에 권인순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 신종갑 의원(더불어민주당, 성산2동․상암동), 이한동 의원(국민의힘, 서강동․합정동), 차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교동․망원1동), 채우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강동․합정동), 한선미 의원(더불어민주당, 아현동․도화동) 총 7명이 참여한다.

『조례연구회 OSG(Ordinance Study Group)』는 기존 자치법규의 상위 법에 관한 연구를 진행하고 타 자치구 우수 조례 분석 등을 통해 내실 있는 입법 활동 도모하고자 구성되었다. 회장인 장정희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을 포함해 고병준 의원(더불어민주당, 공덕동), 권영숙 의원(더불어민주당, 용강동․신수동), 권인순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 김승수 의원(국민의힘, 아현동․아현동), 남해석 의원(더불어민주당, 대흥동․염리동), 백남환 의원(국민의힘, 성산2동․상암동), 오옥자 의원(국민의힘, 대흥동․염리동), 한선미 의원(더불어민주당, 아현동․도화동) 총 9명으로 구성됐다.『지방공기업 등 재정건전성 연구회』 강동호 회장은 ‘마포구에는 1개의 지방공기업, 3개 출자․출연 기관, 1개의 구립 시설이 있다. 각 기관의 운영 과정에서 방만한 운영이 있지는 않았는지 검토해 보완책을 마련하고 이들의 재정적 자립을 확보할 방안을 제시할 생각이다. 초선 의원이지만 연구회 회장으로서 활발한 활동을 다짐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마포형 K-Culture 연구회』 최은하 회장은 ‘대한민국 문화 시장에서 만화, 게임 등 소비성 엔터테인먼트가 이제는 적지 않는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나날이 시장 규모가 커지는 이들 콘텐츠를 지역 특화형 마포형 K-Culture로 구축, 브랜딩해 마포의 고유 산업으로 육성․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류의 기류에만 편승하지 않고 마포만의 독자적인 문화콘텐츠를 발굴해 명품 문화도시 마포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서부타임즈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0